경주 오릉 (慶州 五陵) 사적 제172호

분   류 : 유적건조물/무덤/왕실무덤/고대
수량/면적 : 185,129
지정일 : 1969.08.27
소재지 : 경북 경주시 탑동 67번지 
시   대 : 신라
소유자 :
관리자 : 경주시

경주시내 평지 서남쪽에 위치한 4기의 봉토무덤과 1기의 원형무덤이다.
『삼국사기』에는 신라 시조 박혁거세와 제2대 남해왕, 제3대 유리왕, 제5대 파사왕 등 신라 초기 4명의 박씨 임금과 혁거세의 왕후인 알영왕비 등 5명의 무덤이라 되어 있다. 『삼국유사』에는 혁거세왕이 임금자리에 있은지 62년 만에 하늘로 올라갔다가 7일 후에 몸이 흩어져 땅에 떨어지자 왕비도 따라 죽으니, 사람들이 같이 묻으려고 했으나 큰 뱀이 방해해서 몸의 다섯부분을 각각 묻었는데, 그것을 오릉(五陵) 또는 사릉(蛇陵)이라 했다고 한다.
내부구조는 알 수 없으나 무덤의 겉모습은 경주시내에 있는 다른 삼국시대 신라무덤과 같이 둥글게 흙을 쌓아올린 원형 봉토무덤으로, 1호 무덤이 높이 10m로 가장 크며, 2호 무덤은 표주박형으로 봉분이 두 개인 2인용 무덤이다. 이러한 대형 원형 봉토무덤은 신라에서는 4세기 이후 등장하는 것으로 박혁거세 당시의 무덤 형식은 아니다.

 

※(신라오릉 → 경주 오릉)으로 명칭변경 되었습니다.(2011.07.28 고시)

 

자료바로가기 : 국가문화유산포탈

 

2016:06:19 21:45:53

2016:06:19 22:03:30

2016:06:19 21:39:12

2016:06:19 21:48:37

2016:06:19 21:57:53

 

 

경북 경주 문화재

경주 오릉 (慶州 五陵) 사적 제172호

2016.06.19

 

 

이전글보기

2011/11/17 - [한국의산하/풍경및생태] - [경북]경주 오능야경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경북 경주시 탑동 67-1 | 경주오릉
도움말 Daum 지도
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