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나무14

충남 부여 기림성(성흥산성)사랑나무 충남 부여 성흥산성 사랑나무 2020.10.01 성흥산성 이전글보기 2014.08.24 - [한국의산하/풍경및생태] - [충남]부여 성흥산성 [충남]부여 성흥산성 충남 부여 성흥산성에서 2013.09.22 문현준 이전글보기 2011/09/30 - [한국의나무/기타] - [충남]부여 성흥산성 느티나무 2012/02/23 - [한국의나무/기타] - [충남]부여 성흥산성에서 느티나무 sajin365.net 2012.02.23 - [한국의나무/기타] - [충남]부여 성흥산성에서 느티나무 [충남]부여 성흥산성에서 느티나무 성흥산성에서 이름이 사랑나무라네요. 2012.02.15 촬영 문현준 이전글보기 2011/09/30 - [한국의나무/기타] - [충남]부여 성흥산성 느티나무 sajin365.net 2011.09... 2021. 5. 4.
강원 태백에서 자작나무 강원 태백에서 2017.06.18 태백관련 이전글보기 2019/09/03 - [한국의산하/풍경및생태] - 강원 태백 매봉산 바람의언덕 강원 태백 매봉산 바람의언덕 강원 태백 매봉산 바람의언덕 2017.06.18 태백 관련 이전글보기 2019/09/03 - [한국의문화유산/강원권] - 강원 태백 구문소 강원 태백 구문소 천연기념물 제417호 태백 구문소 전기고생대 지층 및 하식지형 분 류.. sajin365.net 2019/09/03 - [한국의문화유산/강원권] - 강원 태백 구문소 강원 태백 구문소 천연기념물 제417호 태백 구문소 전기고생대 지층 및 하식지형 분 류 : 자연유산 / 천연기념물 / 지구과학기념물 / 고생물 지정일 : 2000.04.28 소재지 : 강원 태백시 동점동 산10-1번지 등 시 .. 2019. 9. 3.
충남 서산 여미리비자나무 충청남도 기념물 제174호 서산여미리비자나무 분 류 : 자연유산 / 천연기념물 / 생물과학기념물 / 생물상 수량/면적 : 1기/171 지정일 : 2008.04.10 소재지 : 충청남도 서산시 운산면 여미리 산 20 시 대 : 조선시대 자 료 : 국가문화유산포털 운산면 여미리 비자나무는 이 마을 재지사족인 예민 이씨와 관련 있는 나무이다. 비자나무는 입향조 이창주의 증손인 이택(1651~1719)이 1675년 현직에 있을 때 제주도의 비자나무를 흙과 같이 가져와 심었다고 전해지는 나무이다. 그렇다면 이 비자나무의 수령은 약 330년으로 예민 이씨 가문의 역사와 더불어 궤를 같이 하는 역사성을 지니고 있는 나무이다. 충청남도 기념물 제174호 서산여미리비자나무 2017.04.01 문현준의사진속으로 2019. 8. 23.
전남 영광 불갑사에서~ 전남 영광 불갑사에서 2015.09.20 문현준 2016. 4. 16.
[전남]진도 임회면 상만리 비자나무 명 칭 : 진도 상만리 비자나무 (珍島 上萬里 비자나무)종 목 : 천연기념물 제111호분 류 : 자연유산 / 천연기념물/ 문화역사기념물/ 생활수량/면적 :633㎡(보호구역)지정일 : 1962.12.03소재지 : 전남 진도군 임회면 상만리 681-1번지소유자 : 공유, 사유관리자 : 진도군수 비자나무는 우리나라의 내장산 이남과 일본 등지에서 자란다. 나무의 모양이 아름다워서 마을 주변에 많이 심으며, 열매는 구충제 및 변비 치료제나 기름을 짜는데 쓰인다. 임회면의 비자나무는 나이가 600년 정도 된 것으로 추정되며, 높이 12.0m, 가슴높이 둘레 6.35m에 달한다. 가지가 무성하게 자라 좋은 그늘을 만들어주고 있어 쉼터 역할도 한다. 이 비자나무는 1,000년 전에 세워졌던 구암사 경내에 있었던 것으로.. 2014. 5. 12.
[충남]서천 홍원항에서~ 서천 홍원항에서 2013.07.19문현준 2014. 4. 26.
[충남]아산 인주 공세리성당에서 충남 아산 인주면 공세리성당에서 2012.10.28 문현준 2013. 4. 12.
[충남]연기 비암사 느티나무 충남 연기 비암사 느티나무 2012.08.25 문현준 이전글보기 2011/10/18 - [한국의나무/기타] - [충남]연기 비암사 느티나무 2012. 11. 11.
[경기]화성 융릉에서 다중노출 경기 화성 유융릉에서 다중노출로 2012.07.01 문현준 2012. 10. 4.